주요 내용으로 건너뛰기

Impossible Dreams

불가능한 꿈

며칠 전에 토니 호글랜드의 <Time wars>를 번역해서 올렸는데, 이번엔 <Impossible Dreams>를 올려본다. 이번 시는 내가 옮긴 게 아니라 토니 호글랜드를 나에게 처음 소개시켜 준 닉 혼비의 <런던 스타일 책읽기>라는 책에 한국어로 이미 실려 있었는데(역자 이나경) 이 시와 닉 혼비의 칭찬을 보고 토니 호글랜드라는 시인에게 관심이 생겨서 찾아봤기 때문에 나는 이 책과 닉 혼비에게 큰 신세를 진 셈이다. 지나가다가 이 글을 보고 나처럼 토니 호글랜드에게 관심을 갖는 분들이 늘어나길 바라면서-

Impossible Dreams


In Delaware a congressman

          accused of sexual misconduct

says cleary at the press conference,

  speaking 

                  right into the microphone,

that he would like very much

                               to do it again.

성범죄로 기소된

         델라웨어의 국회의원은

기자회견에서 분명하게 말한다

         마이크를 향해 

                   똑바로

그 일을 또다시

          하고 싶은 마음이 아주 크다고.


It was on the radio

                       and Carla laughed

as she painted, Die, You Pig

                            in red nail polish

on the back of a turtle

she plans to turn loose tomorrow

                            in Jerry's backyard.

라디오에서 그 방송이 나왔고

                                 칼라는 웃었다

그녀는 '죽어라, 이 돼지야'라고

                                         거북이 등에다

붉은 매니큐어로 칠하고 있었다

내일 제리네 뒷마당에

                                그 거북이를 놓아줄 것이다


We lived near the high school that year

and in the afternoons, in autumn,

you could hear the marching-band rehearsals

from the stadium:

                    off-key trumpets carried by the wind,

drums and weirdly smeared trombones:

그해 우리는 고등학교 근처에 살았는데

가을에는 오후가 되면

스타디움에서 들려오는 

고적대의 연습 소리를 들을 수 있었다

                           음정 틀린 트럼펫 소리가 바람에 묻혀 들려왔고

드럼과 이상하게 구부러진 트롬본도


a ragged "Louie Louie"

         or sometimes, "The Impossible Dream."

들쭉날쭉한 '루이 루이'나

                                  가끔은 '이루어질 수 없는 꿈'도.


I was reading a book about pleasure,

how you have to glide through it

                               without clinging,

like an arrow

passing through a target,

               coming out the other side and going on.

나는 쾌락에 대한 책을 읽고 있었다

쾌락에 매달리지 않고 

                   헤쳐 나가야 한다는 책을

화살처럼,

목표물을 뚫고 나가,

                            반대편으로 나가서 계속 나아가야 한다는.


Sitting at the picnic table

carved with the initials of the previous tenants;

                         thin October sunlight

blessing the pale grass-

you would have said we had it all-

전에 살던 세입자들의 이름이 새겨진

피크닉 테이블에 앉아

                            약한 시월 햇빛이

색 바랜 풀밭을 축복하면-

당신도 그만하면 충분하다고 말했을 것이다-


But the turtle in Carla's hand

churned its odd, stiff legs like oars,

as if it wasn't made for holding still,

하지만 칼라의 손에 잡힌 거북이는

괴상하게 생긴 뻣뻣한 다리를 노처럼 저었다

다리가 가만히 서 있으려고 있는 것이 아니라는 듯이,


and the high-school band played

                                 worse than ever for a moment

--as if getting the song right

                                 was the impossible dream.

그리고 고등학교 밴드는 한순간

                                            그 어느 때보다도 못한 연주를 했다

그 노래를 제대로 연주하는 것이

                                  이룰 수 없는 꿈이라는 듯이.


#토니호글랜드


written words

와조스키 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

댓글

SNS 계정으로 간편하게 로그인하고 댓글을 남겨주세요.